고려의 명장 강감찬장군의 사당 낙성대공원 도심속 산책 데이트코스

가본곳

어머니한테 다녀오다가 남부순환로가 너무 많이 막혀서 가벼운 산책이나 하자고 들른 낙성대 공원,

신랑이랑 데이트 할 때에 한번, 아들이 유치원 일 때에 한번 와 봤다.

너무 오랫만에 와서인지 하나도 기억이 나질 않았 처음 온 곳 같은 느낌이었다.

봄이 코 앞 인데 바람이 불어 쌀쌀하지만 햇살은 따스했던 토요일이다.

낙성대 입구엔 매점이 있고 매점 앞엔 여러가지 운동기구들이 있다.

 

 

 

 

도로 옆 입구에는 강감찬장군의 동상이 멋지게 있다.

 

 

 

사당으로 들어가는 입구이다.

추워서인지 사람이 거의 없어 더 운치가 있어 보인다.

 

 

 

 

사당들어가는 입구 옆에는 강감찬전시관이 있다.

 

 

 

 

동절기엔 5시에 관람이 끝난다.

우리가 온 시간은 5시가 넘어 이미 문이 닫혀서 보지는 못했다.

 

 

 

 

낙성대공원 안내도

 

 

 

 

뒤에가 관악산과 연결이 되어 있어서 공기도 좋다.

 

 

 

안내도 옆에는 등산로가 있다.

시간이 있다면 등산도 하고 싶은데,,,,

 

 

 

 

 

 

 

 

입구의 모습이다.

 

 

 

 

들어가면 소나무가 멋지게 서 있다.

 

 

 

들어가면 보이는 중문이다.

조용한 풍경이 퍽 맘에 든다.

 

 

 

 

 

 

 

 

낙성대 삼층석탑

강감찬 장군의 생가 터에 있던 석탑이라고 한다.

강감찬장군이 거란의 40만 대군을 물리쳐 나라를 위기에서 구해 훗날 사람들이

그 공을 기리기 위해 강감찬 장군의 생가 터에 삼층석탑을 세웠다고 한다.

 

 

 

 

 

 

 

강감찬장군의 사당이 단아하게 보인다.

중앙으로는 올라가지 못하게 되어 있고 양옆으로만 올라갈 수가 있다.

 

 

 

 

강감찬장군이 태어났을때 큰 별이 떨어져 그 집으로 들어갔다는 일화에 유래되었다고 한다. 

 

 

 

 

향도 하나 피워봤다.

향의 향기가  차분하게 만들어준다.

 

 

 

 

사당 뒤에는 나무숲이 있어 보기좋다.

 

 

 

 

옆에도 나무숲이 있다.

 

 

 

사당 위에서 바라본 정경이다.

 

 

 

 

 

 

꾸~~욱 눌러주시면 많은 도움이 됩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관악구 봉천동 228 | 낙성대
도움말 Daum 지도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