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 수업

힐링 유머

한 여고에 총각 선생님이 부임하게 되었다.

선생님은 짖궂은 여학생들의 소문을 익히 들었는지라

이발도 하고 옷도 깔끔하게 챙겨 입는 등 최대한 신경을

쓰고 첫 수업에 들어갔다.

 

그런데 교실에 들어서자마자 여학생들이 깔깔대며 웃는 것이

아닌가?

 

'학생들 왜 웃어요?'

'선생님 문이 열렸어요'

선생님은 속으로 '나뭇잎이 굴러가도 웃는 나이지'

라고 생각하며 점잖게 말했다.

 

'맨 앞에 앉은 학생, 나와서 문 닫아요'

 

??

 

 

 

 

 

아래의 하트 버튼을 눌러주셔서 잘 보고 간다는

표시를 해 주시면 감사합니다!

'힐링 유머'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기가 막힌 대답  (0) 2013.11.15
제가 좀 타보면 안됩니까?  (0) 2013.11.12
첫 수업  (0) 2013.11.12
기절해버린 남편/ 성서  (0) 2013.11.12
어느 생물시험시간 이야기  (0) 2013.11.12
어느 버스 안에서/ 신의착각  (0) 2013.11.12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