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밑반찬'에 해당되는 글 6건

백종원 파래무침 맛있는 파래반찬 만드는법 건강에 좋은 파래효능

만든음식/밑반찬

겨울반찬으로 좋은 파래반찬은 새콤달콤하게 무치면 입 맛도 돌고

가격도 저렴해서 정말 부담없이 시시때때로 먹게 되는 파래는

만드는 방법도 간단해서 주부에겐 아주 고마운 밑반찬이다.

거기다가 파래엔 칼슘이 풍부해서 골다골증 예방에도 좋고 철분도 들어있어 빈혈에도 도움이 되며

파래의 엽록소가 신진대사를 활발하게 해 주고 담배의 니코틴 해독에도 도움이 된다고 한다.

파래의 효능에는 위궤양과 십이지장궤양 예방에도 도움이 되며

열량이 낮아 다이어트에도 좋고 섬유질이 풍부해 변비예방에도 좋으며

단백질도 풍부하다고 한다.

 

 

 

 

영양적으로도 좋은 파래를 두 뭉치를 사 왔다.

사 온 파래를 오늘은 백종원의 양념레시피대로 해 보기로 했다.

일단 파래는 여러번 물에 담궈 깨끗이 씻기를 반복해야 한다.

그리고 무우는 최대한 얇게 채 썰어준다. 

 

 

 

 

백종원씨는 무우를 소금에 20분 정도 절였지만 난 그냥 무우를 얇게 썰어 그냥 하기로 했다.

파래양념으로는 국간장 반숟가락, 설탕 한 숟가락 반, 식초 3숟가락, 다진마늘과 무우를 절이지 않았기에 소금을 한 티스푼 안 되게 조금 넣어줬다.

 

 

 

 

조물조물 양념이 잘 배이게 무쳐준다.

 

 

 

 

살짝 달짝지근하면서 새콤한게 소금과 간장의 비율이 너무 좋아 간도 딱 맞아 맛나게 무쳐졌다.

파래를 원래 좋아하는 신랑이지만 이번엔 너무 맛있다면서 파래만 먹어 두 덩이 무친

파래반찬이 거의 먹었을 정도다.

담 부터는 백종원 파래무침으로 요렇게 무쳐야겠다.

 

 

 

 

 

꾸~~욱 눌러주시면 많은 도움이 됩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겨울철 단골반찬 아삭 동치미무생채무침 맛있게 무쳐먹기

만든음식/밑반찬

 

겨울철 대표적인 반찬 김치와 동치미가 있는데 동치미는 그냥 동치미로 먹는 방법이 있고

동치미무를 활용해서 만드는 동치미무우생채무침이 겨울철 밑반찬으로 아주 별미가 된다.

그래서 동치미가 맛있을 이맘때면 동치미무우생채는 우리집 단골반찬이 된다.

씹으면 사각사각 아삭아삭 아주 맛있는 소리를 내는 동치미무우생채는 만들기도 정말

간단해서 쉽게 편하게 만들수 있는 반찬 중 한가지인거 같다.

 

 

 

 

작년에 만들어 놓은 동치미에서 무우만 꺼내준다.

 

동치미 만드는법=?클릭

 

 

 

 

동치미무우를 채 썰고 다진마늘과 청양고추 반 개 정도나 매콤한게 좋으면 한 개를 넣어준다.

 

 

 

 

고추가루와 설탕 반 티스푼, 깨소금, 들기름, 소금 한꼬집(동치미무우가 싱거우면)을

넣고 팍팍 무쳐준다.

 

 

 

 

동치미무우에 고추가루가 잘 배이게 무쳐주면 끝이다.

이런 초스피드 반찬이!!!

 

 

 

 

마치 단무지를 무쳐 놓은 맛인거 같기도 해서 더 땡기는 동치미무생채무침은 뜨끈한 밥 위에

얹어 먹어도 맛있고 김밥과 함께 먹어도 환상적인 맛의 궁합이 이루어진다.

 

 

 

 

동치미무우로 만들수 있는 맛있는 것 또 한가지가 있다.

바로 김밥이다.

김밥에 들어가는 단무지 대신 동치미무를 넣으면 건강에도 좋고 김밥의 맛도 고급스럽게 맛있어진다.

 

 

 

도톰하게 썰어서 놓은 김밥속 동치미무 보이시나요?

동치미무우가 약간 싱거운듯해서 두껍게 잘라 넣었더니 씹는 맛이 더 좋아졌다.

 

 

 

 

꾸~~욱 눌러주시면 많은 도움이 됩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겨울에 맛있는 섬초시금치 만드는법

만든음식/밑반찬

 

 

겨울에 마트에 가면 맛있는 섬초가 나온다.

포항초 시금치도 맛있지만 섬초가 포항초 보다 더 고소한 것 같아

섬초가 나오는 이맘땐 꼭 섬초를 사다가 먹는다.

그런데 섬초가 겨울 야채이지만 시기를 잘못 택해서 사면 섬초가 많이 비쌀 때가 있다.

섬초를 싸게 사는법은

마트에 갈 때 마다 섬초의 가격을 잘 봐덨다가 싸게 내려갔을때 사야 한다. 

 

 

 

 

사진엔 없지만 섬초는 밑둥을 잘라서 깨끗이 씻어서 살짝 시금치의 숨이 죽을 정도로 삶아준다.

너무 삶으면 시금치의 고소함이 덜해지고 영양가도 물에 녹아 사라지기 때문이다.

삶은 시금치는 꼭 짜주고

시금치 양념으로는 국간장 반 숟가락 정도, 소금 2~3꼬집 정도와 마늘 다진것과 깨소금, 들기름이 들어간다.

 

 

 

 

뭉쳐진 시금치는 풀어주면서 조물조물 무쳐준다.

간이 덜 돼있으면 소금으로 간을 해 준다.

나물은 약간 짭쪼롬하게 무쳐야 한다.

간이 배이면 싱거워지기 때문이다.

 

 

 

 

겨울에 맛있는 섬초 시금치 요렇게 무쳐 놓으면 고소한게 아주 맛있다.

영양가도 으뜸인거 아시죠?

겨울 건강 밑반찬입니다.

 

 

 

 

 

 

꾸~~욱 눌러주시면 많은 도움이 됩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아삭아삭 씹히는 맛있는 도라지 무침, 매콤한 도라지 무침 만드는법

만든음식/밑반찬

 

 

설날이나 추석 때 엄마가 항상하시는 매콤게 무쳐낸 도라지 무침이 먹고 싶어졌다.

입 맛 없을때 매콤 달콤한 맛의 도라지 무침을 먹으면

언제 입 맛이 없었냐는듯 밥 한그릇을 뚝딱 해치운다.

엄마 만큼만은 안 되지만 무쳐놓으면 아삭해서 신랑도 잘 먹는다.

이맘때 먹기 딱 좋은 밑반찬 중에 하나이지 않을까? 싶다.

 

 

 

 

도라지의 쓴 맛을 우려내기 위해 소금을 넣고 담가놓는데 1~2시간 정도 담가 놓으면 괜찮은것 같다.

담가 놓기 전에 먹기 좋게 잘라서 담가놨다.

 

 

 

 

헹궈서 물기를 빼 준다.

 

 

 

 

다진마늘과 대파를 넣고 고추가루 반 숟가락 정도와 고추장 반 숟가락 정도, 액젓 반 숟가락 정도,

설탕 반 숟가락 정도, 깨소금 약간과 소금 한 꼬집 정도를 넣고 무쳐준다.

 

 

 

 

 

 

 

 

 

가끔 만들어 놓으면 밥도둑이 따로 없다.

아삭아삭하게 씹히면서 매콤 달콤한 맛의 조화가 겨울밑반찬으로 아주 제격이다.

 

 

 

 

 

꾸~~욱 눌러주시면 많은 도움이 됩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겨울에 향긋한 쑥갓나물로 입 맛 돋우세요~ 쑥갓나물 무치는법

만든음식/밑반찬

 

 

겨울 한파로 야채값이 너무 비싸져서 시장보기가 무섭다.

그런데 홈플러스에서 쑥갓이 한 봉지에 천 원!

싸다~ 쑥갓나물 좋아하는 신랑이 떠올라 3봉지나 사왔다.

쑥갓은 삶으면 폭 쫄아들어 한 봉지로는 양이 너무 적기 때문이다.

 

 

 

쑥갓을 다듬는데 굵은 줄기는 빼고 잎만 사용한다.

굵은 줄기는 뻣뻣해서 나물로는 적당하지 않다.

쑥갓은 깨끗하게 흔들어가면서 씻어준다.

 

 

 

내가 쑥갓을 삶는 방법은 암웨이 냄비처럼 3중 구조로 되어있는 냄비는 다 되는걸로 알고있다.

다른 냄비와는 달리 물을 따로 끓이지 않고 바로 냄비에 넣고 삶기에 물절약, 시간절약이 되어 아주 편하게 사용하고 있다.

물기를 빼지 않고 그냥 냄비에 넣는데 쑥갓에 있는 물기로 충분히 삶아지기 때문이다.

 

 

 

냄비가 달아오르면 쑥갓도 함께 삶아지는데

 

 

 

냄비 속이 뜨거워지면서 쑥갓에서 나온 소량의 물이 뜨거워지면

쑥갓을 뒤적거려 살짝만 삶아낸다.

두 세번 뒤적거리면 다 삶아진다.

 

 

 

찬 물에 담갔다가 꼭 짜준다.

 

 

 

짜 준 쑥갓은 칼로 잘라준다.

그래야 서로 엉겨붙지 않는다.

다진 마늘과 소금 두 꼬집 정도, 국간장 한 티스푼 정도, 깨소금, 들기름를 넣는다.

나물은 참기름 보다 들기름이 들어가야 더 고소하다.

 

 

 

뭉쳐진 쑥갓을 잘 흩트려가면서 무쳐준다.

나중에 싱거워지니까 약간 짭쪼롬하게 간을 해 준다.

 

 

 

착한 가격에 몸에도 좋은 쑥갓나물로 식탁이 향긋해 진다.

 

 

 

 

 

꾸~~욱 눌러주시면 많은 도움이 됩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겨울밑반찬 매콤하게 콩나물볶음 만들어먹기

만든음식/밑반찬

 

콩나물을 좋아하는 신랑 덕에 콩나물 안 맵게 무치고 맵게 무치고 하니까 더이상

콩나물 반찬이 없었는데 콩나물볶음을 알고부터는 더 자주 해먹고 있다.

특히 콩나물볶음을 넣은 비빔밥 정말 맛있다.

오늘은 비빔밥을 해 먹을려고 하는건 아니고 추운 겨울에는 야채값이 하늘을 찌르기에

그 중에서 제일 만만하게 싼 콩나물로 겨울밑반찬을 하려고 한다.

 

 

 

 

재료는 간단하다.

콩나물 두 주먹 정도, 대파 반 개 정도, 다진마늘 약간, 청양고추 한 개,

양념으로는 소금 한 티스푼 정도, 고추가루 한 숟가락 정도, 깨소금, 참기름이다.

씻어서 물기를 잘 빼 준 콩나물에(물기가 많으면 볶을때 많이 튄다) 기름을 넣고 대파와 다진마늘과

소금, 청양고추를 넣고 볶아준다.

 

 

 

볶을때는 양손에 주걱과 젓가락을 사용하면 볶기 편리하다.

콩나물 숨이 약간 죽을때 까지 볶는다.

 

 

 

깨소금과 참기름을 넣고 다시 볶아준다.

 

 

 

 

콩나물이 숨이 너무 죽으면 질겨지므로 숨 죽기 전 까지만 볶는다.

 

 

 

 

청양고추가 들어가 매콤하면서 아삭하게 씹히는 콩나물볶음 한 그릇만 해 놔도 겨울밑반찬으로 든든하다~

 

 

 

 

 

 

꾸~~욱 눌러주시면 많은 도움이 됩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