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보쌈만두전골/ 부천 중동 보쌈과 만두전골이 맛있는집/ 부천중동 맛집

파는음식

 

주말이나 휴일이면 외식이 하고 싶어지는 우리 아들과 나,

이것도 습관이 되나?

그다지 좋은 습관은 아니지만 일주일에 한 번의 외식! 행복하다.

 

대부분 주말 점심이나 일요일 점심에 외식을 하는 경우가 많지만

오늘은 점심을 집에서 비빔밥으로 먹고 저녁에 외식을 하게되었다.

 

부천 중동에 보쌈과 만두전골을 맛있게 하는 집이 있다고 한다.

1층에서는 만두를 만들면서 만두를 포장판매를 하고 있다.

 

 

새벽1시까지 영업한다고 한다.

 

일요일 저녁 외식하는 사람들이 무지 많다.

나와 울 아들만 외식을 좋아하는게 아닌 것 같아 안심이 된다.

 

주방 앞의 우리 옆 자리는 벌써 한 팀이 먹고 갔다.

 

여러 페이지의 메뉴판 중에 한 페이지,,,

 

우리는 이집의 메인요리 만두전골과 맛보쌈을 주문했다.

가격이 착한게 맘에 든다.

 

내가 좋아하는 양배추 샐러드~

 

구수한 맛의 우거지무침과 김,

김은 공기밥을 시켜서 나온듯하다.

 

무우와 함께 버무린 김치와 보쌈에 찍어먹으라고 새우젖이 나왔다.

 

만두전골이 냄비 안에 고기를 뺀 모든게 들어가 나왔다.

 

 

샤브샤브 용 고기가 약간 적은 듯하게 나왔다.

 

건더기를 건져 먹는 재미의 전골요리~

전골을 먹다보니 언제부터인가 우리나라에 전골요리가 유행하기 시작했나?

궁금해진다.

 

녹차를 넣어 만든 만두피 속에 김치와 고기를 넣어 만든 녹차김치만두다.

크기가 아이들 주먹만한게 아주 맛있다.

 

칼국수도 녹차를 넣어 초록빛 국수다.

아주 쫄깃한게 녹차의 풍미는 없지만 보기만해도 건강해지는 느낌이 든다.

 

보쌈을 살로만 시켰다.

양이 은근히 많다.

 

김치를 깔고 보쌈고기 위에 새우젓을 올려 놓고 먹는 맛이 아주 좋다.

고기가 살만 있는데도 퍽퍽 하지 않고 부드럽다.

 

 잔치국수를 좋아하는 아들이 시킨 잔치국수는 원래 묵은지 잔치국수인데

김치를 싫어하는 아들이 김치는 빼달라고 했다.

김치를 뺐지만 우동국물 비스무리한게 맛이있다.

 

잔치국수의 양도 많지만 국수가 냉면의 면발처럼 얇아서 더 맛있다.

 

만두전골을 다 먹으면 죽을 끓여준다.

 

만두가 커서 배가 부르는데도 죽이 은은한게 맛있어서 자꾸 들어간다.

오늘도 과식~ 안되는데,,,,

 

매실차가 셀프~

 

배가 부르는데도 새콤달콜하고 시원한 매실쥬스로 입가심을 했다.

 

입구 옆에 아이들을 위해 아이들이 좋아하는 오락게임기랑 만화책이 있다.

공간은 협소하지만 아이들은 게임기에 붙어 마냥 좋아한다.

 

 

 

 

 

 

 

 

 

 

아래의 하트 버튼을 눌러주셔서 잘 보고 간다는

표시를 해 주시면 감사합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부천시 원미구 중1동 |
도움말 Daum 지도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