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1/16'에 해당되는 글 3건

신천역 구이가 통삼겹살이 무한리필로 만원 맛집

파는음식

 

 

신랑의 큰 누나이고 나에겐 큰 시누이의 생일로 큰누나한테 가까운 신천역에서 작은누나랑 만났다.

요사이 생일에 얼굴을 보게 되어 만나게 되었는데

가족들을 집이 아닌 밖에서 따로 만나니 색다른 느낌에 더 정도 가고 좋은거 같다.

지난번 작은누나  생일 때도 엄청 추웠는데 오늘은 더 장난아니게 춥다.

춥지만 좋아하는 사람들을 만나는 일엔 추위쯤 아무것도 아닌것 같다.

어디갈까? 닭은 AI 땜에 자제하고 양고기를 먹을까? 했는데 주인공인 큰누나가 양고기를

먹어보지 않아서 자신이 없다고 해서 무한리필 삼겹살집으로 들어갔다.

 

 

 

통삼겹이 무한리필로 만원이라고 한다.

신천역에 젊은사람들이 많은 것도 있지만 만원이라 싸서인지 자리가 거의 없다.

간신히 한 자리 남아서 들어가니 우리 다음부터는 기다려야 하는지 줄을 서기 시작했다.

 

 

 

구이가의 메뉴가 따로 있었다.

만원 무한리필만 있는줄 알았는데,,,

대체로 젊은사람들은 무한리필로 먹고 있었다.

하지만 우린 통삼겹만 먹기 싫어서 실속 삼겹세트를 시켰다.

실은 나와 신랑은 돼지의 두꺼운 비계를 싫어한다.^^

 

 

 

 

 

 

 

 

 

 

 

세트메뉴에는 찌개와 콘치즈와 달걀과 새송이 버섯이 들어있는 세트 그릇이 따라오는데

찌개가 보기보다 꽤 맛있었다.

계란에는 양파를 넣어 같이 볶아 먹으니 양파의 고소함이 더해져 맛있었다.

요즘 계란이 비싼데 계란이 나와서 조금 놀랬었다.

 

 

 

생일모임이니 술이 빠질 수 없어 쏘맥으로 시작했다.

난 그냥 맥주 반 잔 받아놓고,,, 생일을 축하며 위하여~~~먼저 시작하고,,,

 

 

 

실속세트가 생각보다 양이 꽤 나왔다.

 

 

 

고기는 대체로 얇아서 구워 먹기 편하고 맛도 있었다.

양념 삼겹살도 맛은 있었는데 양념에서 스프맛이나서 주방장의 솜씨를 대충 직감할 수가 있었다.

 

 

 

우린 어른 4명인데 실속 세트가 3인분이라 모자라서 벌집삼겹살로 2인분을 추가했다.

요렇게 추가해서 먹으니 배가 엄청 불렀다.

 

 

다 먹고 나올때 까지 기다리는 줄은 줄어들지 않고 계속 생기고 있었다.

우린 기다리는 사람들이 있어서 불안해서 더 오래 앉아있질 못 하고 나왔지만

우리 옆 테이블 젊은 남자들은 4명이서 우리가 들어오기전부터 있었는데 나갈때 까지도 먹고 있는걸 보고

역시 20대는 많이 먹는구나,,,

우리 아들도 20대가 되면 저렇게 많이 먹겠지?

지금도 고기집에 가면 거의 무한리필을 가줘야 하는데,,, 하면서 집에 놓고 온 아들이 생각이났다.

 

 

 

 

꾸~~욱 눌러주시면 많은 도움이 됩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송파구 잠실동 188 | 구이가 신천역점
도움말 Daum 지도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겨울철 단골반찬 아삭 동치미무생채무침 맛있게 무쳐먹기

만든음식/밑반찬

 

겨울철 대표적인 반찬 김치와 동치미가 있는데 동치미는 그냥 동치미로 먹는 방법이 있고

동치미무를 활용해서 만드는 동치미무우생채무침이 겨울철 밑반찬으로 아주 별미가 된다.

그래서 동치미가 맛있을 이맘때면 동치미무우생채는 우리집 단골반찬이 된다.

씹으면 사각사각 아삭아삭 아주 맛있는 소리를 내는 동치미무우생채는 만들기도 정말

간단해서 쉽게 편하게 만들수 있는 반찬 중 한가지인거 같다.

 

 

 

 

작년에 만들어 놓은 동치미에서 무우만 꺼내준다.

 

동치미 만드는법=?클릭

 

 

 

 

동치미무우를 채 썰고 다진마늘과 청양고추 반 개 정도나 매콤한게 좋으면 한 개를 넣어준다.

 

 

 

 

고추가루와 설탕 반 티스푼, 깨소금, 들기름, 소금 한꼬집(동치미무우가 싱거우면)을

넣고 팍팍 무쳐준다.

 

 

 

 

동치미무우에 고추가루가 잘 배이게 무쳐주면 끝이다.

이런 초스피드 반찬이!!!

 

 

 

 

마치 단무지를 무쳐 놓은 맛인거 같기도 해서 더 땡기는 동치미무생채무침은 뜨끈한 밥 위에

얹어 먹어도 맛있고 김밥과 함께 먹어도 환상적인 맛의 궁합이 이루어진다.

 

 

 

 

동치미무우로 만들수 있는 맛있는 것 또 한가지가 있다.

바로 김밥이다.

김밥에 들어가는 단무지 대신 동치미무를 넣으면 건강에도 좋고 김밥의 맛도 고급스럽게 맛있어진다.

 

 

 

도톰하게 썰어서 놓은 김밥속 동치미무 보이시나요?

동치미무우가 약간 싱거운듯해서 두껍게 잘라 넣었더니 씹는 맛이 더 좋아졌다.

 

 

 

 

꾸~~욱 눌러주시면 많은 도움이 됩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은은한 마늘향이 살아있는 초간단 한끼식사 베이컨마늘볶음밥

만든음식/한그릇요리

 

 

저녁에 약속이 있어서 아들의 밥을 뭘로 준비해줄까? 생각하다가

냉장고에 베이컨이 있는게 생각이나서 베이컨마늘 볶음밥을 해 준다고 하니 아들도 좋다고 한다.

베이컨마늘볶음밥은 만들기도 엄청 쉽기도 하고 재료도 정말 초간단하다.

그래서 종종 해 먹는 볶음밥 중의 하나이다.

특히 냉장고에 변변한 재료가 없을때 딱 좋은 볶음밥이다. 

 

 

 

재료는 제목과 같이 베이컨과 마늘만 들어간다.

 

 

 

후라이팬에 먼저 베이컨을 볶아준다.

 

 

 

베이컨에서 맛있는 기름이 나오는데 집에 있는 베이컨이 기름끼가 별로 없어서

기름을 다시 넣고 마늘과 함께 볶아서 마늘의 향을 충분히 내주는데 마늘이 익을 때 까지 볶아주면 된다. 

 

 

 

마늘이 익으면 볶아낸 베이컨을 다시 넣고 살짝 볶아준다.

 

 

 

밥을 넣고 소금을 두 세꼬집을 넣고 후추를 넣고 밥을 볶아준다.

 

 

 

 

 

 

 

파슬리 가루가 있다면 파슬리 가루를 넣어 주면 맛있는 베이컨마늘볶음밥이 완성된다.

요렇게 요리라고 할 수 없을 정도로 간단한  한그릇으로 간편하게 한끼를 뚝딱 해결할 수가 있다는게 ,,,

마늘의 향이 은은하면서 짭쪼롬한 베이컨이 입 맛을 확~ 땡겨주는게 색깔처럼 이쁜맛 그 자체다.

 

 

 

 

꾸~~욱 눌러주시면 많은 도움이 됩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