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프로야구 내셔널리그

상식

 

 

야구의 원조격이 되는 경기는 미국에서 1830년대 초에 등장했지만 1839년 뉴욕 쿠퍼스타운의

유지였던 애브너 더블데이 육군소장이 베이스볼이라는 명칭으로 근대 야구의 기초를 만들었다.

카트라이트 라는 사람이 세부규정의 기초를 만들었다는 주장도 있다.

 

 

1850년대 중반까지 야구는 횟수의 제한 없이 한 팀이 21점을 먼저 얻는 것으로 승부를 가렸다.

경기규칙 또한 미비점이 많았는데 특히 투수에 대한 규정사항은 사실상 백지상태였다.

지금과 같이 9이닝의 승부가 시작된 것은 1858년 헨리 채드윅의 제안에 따른 것이다.

 

 

1862년부터 뉴욕헤럴드에서 정기적으로 야구경기를 보도한 채드윅은 야구경기규칙에

관한 책을 처음으로 펴냈고 선수들의 성적, 타율, 방어율, 포지션 등을 알려주는 바스스코어가

인기를 끌게 만들었다. 그 공로로 그는 야구인 명예의 전당에 올라 있다.

 

남북전쟁 막바지 무렵에 야구에 대한 관심은 빠르게 증대했으며 1869년에는 봉급을

받는 최초의 팀인 신시내티 레드 스타킹즈가 창설되었다.

다른 도시들도 곧 프로야구팀을 출범시켜 1876년 그 팀들은 내셔널리그로 한데 모였다.

 

 

 

미국 야구를 가장 먼저 받아들인 나라는 쿠바다,

당시 쿠바의 엘리트층은 스페인을 대표했지만 미국 문화를 배우려는 개방된 태도를 가지고 있었기 

때문에 자녀를 주로 미국으로 유학을 보냈다.

1870년대엔 쿠바섬 전역에 야구 클럽이 생겨나더니 1878년 프로야구 리그전이 창설됐다.

 

 

 

미국에서 야구는 처음엔 노동계급 남성들에게 큰 인기를 누렸지만

점차 관중의 저변을 확대해가면서 '미국놀이거리'라는 별명을 얻게 된다. 

 

 

 

 

 

아래의 하트 버튼을 눌러주셔서 잘 보고 간다는

표시를 해 주시면 많은 도움이 됩니다.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