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전공감! 한 남자의 평범한 인생,,남자의 인생, 평법한 남자 이야기

생활

 

 

 

남자나이 28살

 

대학교 졸업 후 어렵게 취업한 나의 첫 직장, 행복하다.

 

월급 220만원 연봉 2400정도 받으면서 첫 사회 진출,,,

친구들에 비해 빨리 취직한 느낌도 들고

나는 성공의 한 걸음을 더 빨리 시작한다고 생각하며 지내다보니

남들 갖는 차도 갖고 싶어서 구입한 아반떼 1800만원,,

 

월급 200에

핸드폰 요금 10만원

보험비 10만원

차할부금 40만원

기름값 30만원

식대비 20만원 빼고 나니 남은 금액은 70만원선,

 

나름 저축한다고 은행에 적금 50만원 짜리 1년 만기 적금을 했다.

3년이 지나고 이제 대리로 승진했다고

 

월급 240만원

차 할부금 40만원

기름값 40만원(여자 친구 생겨서 좀 더 나가는것 같다.)

핸드폰비 10만원

보험비 10만원

식대비용 40만원

적금 50만원

 

1800만원 상당 모았다.!!!

정말 또래 친구보다 아껴쓰고해서

3년 뒤 1800만원 모은 것이다.

남자나이 31살 이제는 결혼도 생각 할 나이가 왔다.

옆에서 여자친구는 결혼하자고 조른다.

모아놓은 돈은 1800만원

서울에 전세 아파트로 들어가려니 최소 2억이네?

빌라나 작은집은 창피해서 못 들어가겠고 그리하여

전세자금대출 받아 결혼 생활 시작한다.

1억 5천 받아서 그래도 나름 결혼 생활 시작!

 

월급 390만원

핸드폰비 20만원

보험비 20만원

차할부금 40만원

기름값 30만원

식대 40만원

대출  50만원 (이자만)

기타살림 20만원

적금 50만원

여유비용 30만원 남는다.

 

가끔 부모님 용돈드리면 빠듯하다.

얼마 후 우리 와이프는 임신을 했다.

다니던 직장도 그만다니고 집에서

아기에 좋은 태교를 시작한다.

 

월급 280만원

핸드폰비 20만원

차할부금 40만원

기름값 30만원

보험비 20만원

대출 50만원

식대비 30만원

살림 20만원

 

더 이상 저축할 여유가 없어서 저축을 해지했다.

아기는 태어났고 아기 키우는데 비용은 감당하기가 어렵다.

내던 보험까지 해지를 했다.

 

지금 안 아픈데 뭐,,

나중에 여유있을 때 들면되지,,

그렇게 빠듯 빠듯 살아온 45년,

어였한 두 자식의 아빠로 살아가고 있다.

요즘 회사에서 자꾸 눈치를 준다.

내가 벌써 그때가온건가?

두아이를 키운다고 모아 놓은 돈은 아직 없는데 막막하다.

애들은 커서 이제 대학갈려고 하는데

마땅히 준비를 해둔게 없다.

바쁘게 살다보니,,

두애들 학자금 대출을 받아서라도 대학교는 보내고 싶은 마음이 부모마음이다.

애들은 사회 초년생부터 빚을 지게 만들었다.

하지만 다 잘 될꺼라는 믿음을을 가지고

끝내 나는 정년퇴직을 하고

현재는 경비를 하고 있다.

나는 정말 열심히 산 거같은데

지금와서 돌아보니 남은 것이 별로없다,,!

 

 

 

 

아래의 하트 버튼을 눌러주셔서 잘 보고 간다는

표시를 해 주시면 감사합니다!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