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구 온난화와 사막화 속에 황사가 있다.황사란? 황사가 생기는 이유,원인

환경

 

황사란

바람을 타고 하늘로 높이 올라간 미세한 모래 먼지가 상층 기류를 타고

먼 지역으로 까지 날아가 떨어지는 현상을 말한다.

우리나라에 영향을 미치는 황사의 고향은 주로 중국과 몽골의 경계 지역을

중심으로 드넓게  펼쳐진 아시아 대륙 중심부의 사막 지역과 그 주변에 있는

건조 지역이다.

 

중국에서 바람을 타고 날아오는 이 황사는 우리나라오 이웃 일본은 물론이고

태평양 건너 미국에 까지 피해를 줄 정도로 위력이 대단하다.

뿐만 아니라 황사가 불어오는 횟수도 부쩍 늘어나고 있다.

이전엔 주로 봄에 몇차례 발생하는 정도였지만

요즘 들어서는 계절에 관계없이 매녀 열 차례가 넘게 발생하고 있다.

농도도 갈수록 짙어지고 있고 

황사를 일으키는 지역도 빠르게 넓어지고 있다.

 

특히 중국의 급속한 공업화와 산업화에 따라 중금속과 같이 사람 몸에 

매우 해로운 오염 물질이 황사에 실려 함께 날아온다는게 큰 문제이다.

 

황사 현상이 발생하면 대기안의 머지 농도가 평소에 비해 약2~4배정도

높아지는 탓에 눈으로 사물을 식별할 수 있는 거리가 크게 줄어든다.

하지만 이보다 더 심각한 건 건강에 미치는 나쁜 영향이다.

황사가 불면 기관지와 폐까지 들어가는 미세한 호흡성 먼지가

크게 증가해서 호흡기 질환 환자도 대폭 늘어난다.

노약자나 어린이들은 특히 더 위험하다.

 

황사는 중국에서 사막 지역이 아주 빠르게 늘어나고 있는 탓에 갈수록

골치 아픈 문제가 되고 있다.

사막이 늘어나는 이유는 중국 경제가 눈부시게 빨리 성장하고

인구도 계속 늘어나고 있기 때문이다.

공업을 비롯한 산업이 급속하게 발전할 수록 물과 목재 같은 산업의 원료가

덩달아 많이 필요해진다.

그러니 갈수록 대규모 숲을 벌목하고 지하수를 퍼내고

강물을 끌어서 쓰게 된다.

이처럼 숲이 줄어들고 따의 물이 마르니 사막이 늘어날 수 밖에 없다.

 

또 중국 사람들의 생활수준이 높아지면서 고기를 많이 먹고 있다,

그러니 가축 방목지도 크게 늘어나지 않겠는가?

문제는 이런 곳은 가축들이 풀과 나뭇잎들을 마구 뜯어먹기 

때문에 땅이 망가져서 사막화가 되기 쉽다.

나아가 최근 들어서 지구 온난화로 계속 기온이 올라가고

강수량이 줄어들고 있어서 사막화도 갈수록 빨라지고 있다.

기온이 올라가면 식물과 땅 표면의 수분이 더 많이 더 빨리 증발하게 된다.

당연히 사막이 늘어나게 되는 거다.

 

오늘날 중국 내륙 지역에서는 강이 말라붙고 호수가 통째로 사라지는 일이

자주 벌어지고 있다.

세계에서 가장 큰 강 가운데 하나로 손꼽히는 황허강도

이 때문에 말라붙는 구역이 엄청나게 늘어났다고 한다.

 

한마디로 지구 온난화와 산업화가 일으키는 사막화로 자연과

사람이 동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거다.

황사는 바로 그런 현실을 잘 보여 주는 상징이라고 할 수 있다. 

 

 

 

 

아래의 하트 버튼을 눌러주셔서 잘 보고 간다는

표시를 해 주시면 감사합니다!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