팔당 자전거길 나들이, 팔당 가족 나들이

가본곳

 

팔당역을 지나 한 10분? 정도 가다가 보면 한적한 곳으로 빠지는 길로 들어서니

길의 한적함은 잠시,,,

사람들이 북적북적했다.

한시간에 3000원내고,,,

출발~~

 

 

 

요쪽 방향으로 가면 바닥이 유리로 되어있는 팔당철교로 가는길,,

그런데 가도 가도 안나와서 되돌아 와서 다시 반대 방향으로 다시 출발~

 

 

자전거 대여서 앞에서 왼쪽길로 다시 출발하니

아까와는 다른 풍경이 또 기다리고 있었다.

 

 

철길이었다는 인증 도로위에서 한 컷!

 

 

 

팔당댐을 보고 ,,, 

다시 뒤로돌앗!!

 

 

터널을 지나 다시 가기까기 딱 한 시간이 걸려서

대여시간을 딱 지킨 센스까지~  조금만 추가해도 추가비를 내야하므로,,

한 시간 타는게 그 다음날 몸에 무리 없이 좋은 것같다.

 

 

 

 

아래의 하트 버튼을 눌러주셔서 잘 보고 간다는

표시를 해 주시면 감사합니다!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