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단한 반찬'에 해당되는 글 3건

쉽고 간단하게 쫄깃한 마늘쫑볶음 만드는법

만든음식/밑반찬

매일매일 만들어도 매일매일 떨어지는 반찬 때문에 오늘은 간단히 마늘쫑볶음이다.

마늘쫑은 여름에 햇마늘쫑이 나오면 그냥 고추장에 찍어 먹으면 기가막히게 맛있지만

지금의 마늘쫑은 생으로 먹으면 맵다.

그래서 요즘 마늘쫑은 볶는게 안 맵고 맛있다.

 

 

 

 

마늘쫑을 깨끗이 씻어서 먹기 좋게 잘라준다.

잘라 준 마늘쫑은 후라팬에 기름을 두르고 볶아준다.

한 3~4분 정도 볶아지면 마늘쫑이 대충 익는다.

 

 

 

 

볶아 준 마늘쫑에 간장과 설탕, 청주 약간을 넣고 물도 몇 숟가락 넣고 졸여준다.

 

 

 

 

마지막으로 참기름과 깨소금을 넣어 마무리를 해 준다.

 

 

 

 

마늘쫑을 기름에 먼저 볶아줬더니 쫄깃하니 씹는게 좋다.

간장으로 졸여 짭쪼름하고 달달해서 맛있다.

오늘은 정말 쉽고 간단하게 마늘쫑 반찬 맛있게 만들었다.^^

 

 

 

 

꾸~~욱 눌러주시면 많은 도움이 됩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영양이 듬뿍 간단해서 더 멋진 밥반찬 버섯야채볶음

만든음식/밑반찬

 

 

 

시장이나 마트에 갔다오고 며칠이 지나면 냉장고에 조금씩 남아있는 자투리 야채들이 꼭 있기에

오늘은 냉장고 안에 있는 야채 짜투리들로 후다닥 간편한 밥반찬을 만들어보기로 했다.

냉장고 안에 무엇이 들어있느냐에 따라 이름이 결정지어지는 오늘의 반찬은 버섯야채볶음이다.

 

 

 

 

 

버섯야채볶음의 재료로는 냉장고에 있는 야채에 따라 달라지지만 오늘 우리집 냉장고 안엔

작은 새송이버섯과 당근, 대파, 양파, 양배추가 있었다.

거기에 햄도 먹던 짜투리가 있어서 준비했다.

 

후라이팬에 대파와 당근을 넣고 먼저 볶아주는데 파기름을 만든다 생각하면된다.

 

 

 

 

파기름에 양배추와 양파, 작은 새송이버섯을 넣고 후추 약간과 굵은소금 반 티스푼을 넣고 볶아준다.

불은 계속 센불에서 해 준다.

 

 

 

 

야채의 숨이 조금 죽으면,,

 

 

 

 

짜투리 햄도 넣어 햄이 익을때 까지 볶아준다.

 

 

 

 

 

 

 

 

 

냉장고 안에서 굴러 다니던 야채가 멋진 밥반찬이 되어 또 한 끼 해결되었다.

간단하게 후다닥 만들 수 있는 버섯야채볶음은 햄이 들어가 있어 어른이고 아이고 다 좋아한다.

 

 

 

 

 

 

꾸~~욱 눌러주시면 많은 도움이 됩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시원하고 달콤한 배무생채 만드는법

만든음식/밑반찬

 

 

생채는 무생채로만 먹는 줄 알았다.

그런데 작년에 아는 지인이 무우생채에 배를 넣고 생채를 했는데 그렇게 맛있을수가 없다고,,,

그래서 얼마전에 무국을 끓이고 남은 무우로 무생채를 하려다가

그 지인의 말이 생각이나서 나도 배무생채를 해 보기로 했다.

 

 

 

재료는 엄청 간단하다.

무우와 배를 1:1로 채 썰어 준비하는데 무우는 최대한 얇게 썰어준다.

그래야 간이 잘 배이기 때문이다.

그리고 대파 약간과 다진마늘 약간을 준비한다.

 

 

 

 

양념으로는 고춧가루 한 숟가락 정도, 까나리액젓 반 숟가락 정도, 설탕 한 꼬집, 소금 넣는 시늉정도,

깨소금을 넣고 잘 섞어준다.

 

 

 

무우에 간이 배이면 된다.

먹어보고 싱거우면 가는소금을 약간 넣어 주거나 단게 좋으면 설탕을 좀 더 넣어준다.

 

 

 

정말 초간단으로 무쳐낸 배무생채,

먹어보면 아삭하게 씹히면서 시원하고 달콤한 맛이 은근 맛있다.

 

 

 

 

 

 

꾸~~욱 눌러주시면 많은 도움이 됩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