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애장품'에 해당되는 글 1건

호두파이 오븐없이 간단히 만드는법/ 생일케잌을 대신한 집에서 만든 수제 호두파이

만든음식/빵

 

 

호두파이를 좋아하는 사람들이 많은 걸로 알고 있다.

하지만 파리바게트나 뚜레쥬르같은 빵집에서는 가격도 비싸고 너무 달다.

그래서 맘껏 먹지 못하는 파이중의 하나인게 호두파이이다.

호두파이 하나만 잘 만들어도 호두파이 좋아하는 사람으로서는 실컷 먹을 

수 있고 생일이나 친척, 지인들의 집에 놀러갈 때 한 판 구워서 가면 인기짱이 된다.

 

오늘은 시댁 조카의 생일이라 생일케잌 대신에 호두파이를 선물하기로 했다.

 

오븐없이 호두파이를 만들려면 스텐7중 후라이팬이 있어야 가능하다.

예전에서 사둔 암웨이 7중 후라이팬 작은걸로 만들기로 했다.

암웨이 7중 후라이팬은 바닥부터 뚜껑까지 7중이라 오븐 요리가 가능해서

아주 편리하게 오븐없이도 잘 쓰고 있는 나의 애장품 중 하나이다.

 

 

호두파이는 호두가 주인공이지만 난 호두와 아몬드를 같이 섞어 넣는다.

그럼 호두도 고소하지만 아몬드의 고소함이 더해져 맛도 좋고 영양도 더 듬뿍! 

 

호두와 아몬드는 칼로 잘게 썰어서 준비해 준다.

통째로 넣으면 파이가 되었을때 잘라 먹기도 불편하고

잘게 잘라서 넣으면 골고루 섞여 먹기도 좋다.

 

호두파이 소스로 계란을 두 개 깨서 노른자 하나는 밀가루 반죽에 

넣는다.

 

소스에 넣을 흑설탕을 종이컵으로 한개 반을 준비한다.

 

흑설탕에 계란과 계피가루 밥수저로 한 스푼을 넣는다.

계피향을 좋아하는 분들은 더 넣어도 되요,,

 

버터를 실온에 살짝 녹여 계란 노른자와 잘 섞어준다.

 

버터와 계란 노른자 섞은거에 흑설탕을 밥수저로 한 스푼

정도 넣어준다.

 

호두파이 소스를 준비해 두고~

소스가 적을 듯 싶어서 계란을 한 개 더 넣어줬는데

노른자는 밀가루 반죽에 넣고 계란 흰자만 넣어 줬다.

 

밀가루 반죽에 넣을 버터,계란, 훅설탕을 섞어서,,

 

밀가루 중력분이나 박력분이나 다 괜찮고 따로 채로 쳐주지 않아도 된다.

밀가루는 종이컵으로 2컵을 준비해 주고 버터와 계란, 흑설탕 섞은걸 부어

주고 물이나 우유를 3~4스푼 넣고 반죽을 해줍니다.

난 우유로 안하고 물로만 반죽을 했습니다.

 

반죽이 손에 묻어나지 않을 정도로 너무 되지 않게 물을 넣어가며

조절해주면서 반죽을 해 준다.

 

종이호일을 30cm정도 잘라서 반으로 접고 또 반으로 접는다.

 

세모가 되게 접는다.

 

윗부분을 둥그렇게 잘라준다.

 

둥그렇게 자른 부분에 가위로 2cm정도 가위집을 내 준다.

 

7중 후라이팬에 종이호일을 깔고

 

호두파이 피를 평평하게 종이호일 위에 깔고 옆부분은 젓가락으로

꾹꾹 눌러주고 바닥은 포크로 쿡쿡 찔러 준다.

 

 

 

완성된 호두파이 피위에 호두와 아몬드 먼저 깔아준다.

소스먼저 올려주면 호두와 아몬드를 넣을때 소스가 넘치기 때문에

꼭 견과류 먼저 얹어줘야 한다. 

 

견과류를 넣었다면 소스를 부어준다.

 

후라이팬 뚜껑을 덮고 암웨이 인덕션 3번에 25분에 해서 호두파이를 익힌다.

25분이 좀 짧은 듯 싶어서 5분을 더 추가했다.

가스불로 하게 되면 가스불 가장 작은 불로 가스불이 꺼질듯하게

최대한 약하게 해서 30분정도 가열하면 된다. 

 

뚜껑을 열어봐서 소스가 부풀어올라있으면 다 익은거다.

 

호두파이가 식으면 파이전용 포장박스에 넣어 가지고 선물을 하거나

식으면 잘라서 먹으면 된다.

씹히는 호두맛과 너무 달지않은 소스가 정말 중독성 있게 맛있다.

호두파이 피는 시중의 빵집보다는 맛이 덜하지만 건강을 위한

진짜배기 영양호두파이가 될 수 있다.

 

 

 

아래의 하트 버튼을 눌러주셔서 잘 보고 간다는

표시를 해 주시면 감사합니다!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