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있는 면요리'에 해당되는 글 2건

해물의 진한 육수가 일품인 뜨끈한 해물칼국수 한그릇

만든음식/면요리

 

아침에 눈을 뜨니 새하얀 눈이 와 있었다.

요번 겨울엔 눈이 잘 안오네,,, 하고 얼마전에 생각했었는데,,, 결국 눈이 많이 내렸다.

학교에 가지 않는 아이들은 괜찮지만 출근하는 신랑이 걱정이된다.

오늘 눈이 오려고 어젯밤에 뜨끈한 국물이 땡겼나?

추운 겨울밤에 뜨끈한 국물이, 그것도 뜨끈 시원한 칼국수가 땡겼었다.

그래서 해물이 잔뜩 들어가 있는 해물칼국수로 가족들의 입맛을 사로잡을 수가 있었다.

 

 

 

 

해물칼국수의 재료로는

홍합과 바지락, 양파와 당근, 호박, 다진마늘, 대파, 청양고추가 들어간다.

 

일단 홍합을 깨끗이 씻어 다진마늘과 청주를 넣고 물도 넉넉히 넣어 삶는다.

그리고 삶아진 홍합을 일일이 다 속살을 까 준다.

홍합 속살만 까면 해물칼국수는 간단해진다.

홍합은 1키로 샀고 바지락은 두 주먹 정도이고 칼국수는 3인분이다.

 

 

 

 

속살만 남은 홍합에 바지락을 넣고 다시 끓여주면서 위의 거품은 거두어준다.

 

 

 

 

바지락이 익으면 양파와 당근을 넣고 다시 끓여준다.

 

 

 

 

호박과 대파와 청양고추를 넣고 끓어오르면 간을 본다.

홈합이 많이 들어가있어 간은 별도로 안 해도 간이 딱 좋다.

그래도 싱거우면 굵은소금으로 간을 해 준다.

 

 

 

 

칼국수면은 물에 행궈서 넣어준다.

 

 

 

 

칼국수면을 넣고 끓어 오르면 한 3분 정도 더 끓이면 면이 쫄깃하게 익는다.

 

 

 

 

후후 불어가면서 먹는 칼국수맛이 아주 일품이다.

해물의 진한 육수가 몸을 후끈하게 뎁혀줘서 땀이 난다.

홍합과 바지락이 넉넉히 들어가 골라 먹는 재미도 쏠쏠하다.

 

 

눈길 미끄러우니 조심하시고 따뜻한 하루보내시길,,,,

 

 

꾸~~욱 눌러주시면 많은 도움이 됩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오늘의 간식 매콤 달콤한 치즈라볶이 만들기

만든음식/면요리

 

 아이가 방학을 하면 엄마한테는 왠지 하루하루가 휴일 같은 느낌에 점심은 간단하게 라는 생각이 들게한다.  

그래서 오늘도 간단하게 만들어 먹을걸 생각하다가 급 라볶이가 땡겨서 라뽁이 먹자! 하니까

치즈 넣고요~ 라는 아들의 주문에 치즈라볶이를 하기로 했다.

 

 

 

 

재료로는

양배추, 어묵, 양파, 당근, 대파. 라면사리, 치즈 한 장, 피자치즈 약간,

양념으로는

고추장 한 숟가락, 설탕 한 숟가락 조금 넘게 아주 간단하다.

 

 

 

 

 

 

라면 끓일때 보다 적게 물을 넣고 고추장과 설탕을 넣은 후에

대파와 어묵, 양파, 당근을 넣고 끓여준다.

 

 

 

 

 

야채에서 맛있는 야채육수가 나오기 때문에 다른 양념은 필요없다.

 

 

 

 

 

갑자기 만두가 생각나서 냉동실에서 급 꺼내 넣었다.

 

 

 

 

 

양배추도 넣어 끓여주고

 

 

 

 

 

라면사리를 넣어 라면이 익을때 까지 끓여준다.

 

 

 

 

 

라면이 익을 쯤에 피자치즈와 슬라이스치즈 한 장을 넣어 치즈를 녹여준다.

 

 

 

 

 

치즈가 들어가서 부드럽게 매콤 달콤한 라볶이가 되었다.

 

 

 

 

라면사리도 맛있지만 야채도 양념이 배어 아주 맛있다.

 

 

아들과 같이 먹기엔 라면사리를 하나만 넣어 모자랄까봐 만들어둔 햄과 계란만 넣은

햄에그꼬마김밥도 같이 맛나게 먹었다.

울 아들은 유치원생 입맛이라 김밥은 햄과 계란만 들어간 꼬마김밥만 먹는데

만들기가 간단해서 자주 해 주는 분식 중에 한가지이다.

 

 

 

 

꾸~~욱 눌러주시면 많은 도움이 됩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