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캣츠'에 해당되는 글 1건

가슴설레이는 아들의 공개수업날

교육

 

 

오늘은 중2아들의 2학기에 있는 공개수업날이다.

나는 시간이 되는한 공개수업은 참석을 꼭 한다.

 늘 곁에 있지만 중학생이 되어서부터 많은 시간을 학교에서 보내기에

학교생활을 어떻게 하는지 친구들과 어떻게 지내는지 수업시간엔 어떤 모습을 하고 듣는지

                                보고 싶기 때문에 나에게는 공개수업이 아주 귀중한 시간이다.

 

 

집에서 두 정거장 떨어진 학교,

 아들을 만나러 가는 길은 설레이기 까지 한다.

운동장이 보이기 시작하니 체육시간인지 아이들의 운동하는 모습이 보인다.

그런데 운 좋게도 아들도 체육시간인지 아들의 모습이 보인다.

야구를 하고 있는 아직은 귀여운 나의 아들이 보인다.

그래서 한참을 넋을 잃고 바라봤다.^^

 

 

 

공개수업에 앞서 강당이 없는 관계로 도서관에서 햑부모 연수가 있다.

중학생이지만 1학기 때는 그래도 학부모들이 어느정도 왔었는데

2학기에는 학부모들이 1학기때의 반도 안 온것 같아서 썰렁해보여 오길 잘했다,

학교폭력에 관해서 자세하게 알려주면서 피해자의 입장이나 가해자의 입장에 대해서도 자세한 대처법 등

유익한 정보를 알려주었고,

이미 1학년이 시작했고 내년부터는 전 학년이 시작하는

자유학기제에 관해 어떻게 수업을 진행해 나가고 있고 어떻게 나갈 것인지에 대해 들으면서

한 시간이 지났다.

지금부터는 각자 아이들 반에 가서 수업을 들으러 가면된다.

 

 

아들은 음악수업이라 5층에 있는 음악실로 오라고 어제 얘기 해 줘서 음악실로 갔다.

엥?

우리아들반 학부모는 달랑 나혼자다.ㅠㅠ

역시 오길 잘했다는 생각이 다시 들었다.

아이들은 리코더로 내가 아주 좋아하는 할아버지의 낡은 시계와 즐거운 나의집을 연주해 주어서

나만의 연주회 같은 느낌도 받았을 뿐아니라

뮤지컬 캣츠의 명장면도 보여줘서 아주 감명 깊게 배우들의 멋진 음악도 같이 감상할 수가 있었다,

 

 

 

요기를 꾸~~욱 눌러주세요!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