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역국 맛있게 끓이는 방법'에 해당되는 글 3건

든든하게 해주는 미역국 맛있게 제대로 끓이는법,

만든음식/국,찌개

 

 

우리집에서 가장 많이 끓이는 국 중에서 미역국이 최고로 자주 끓여먹는 국이다.

아들도 아침에 따뜻한 미역국 먹는걸 좋아하고

국 문화인 시댁이라 국이 빠지면 안되는 신랑이다.

결혼하고는 맛있게 제대로 끓이고 싶어도 깊은맛이 우러나오지 않았는데

이제는 제일 많이 끓여 본 국이 미역국이라 어떻게 해야 깊은맛이 우러나오는지 알게 되었다.

 

 

 

 

 

미역을 미리 담가놨다가 불린후

불린 미역은 먹기 좋게 잘라준다.

 

 

 

물을 냄비의 3분의2 정도 넣고 소고기 국거리를 조금 넣어주고 국물용 멸치를 9~10마리 넣어 준다.

소고기만 넣으면 느끼해 질 수 있는데 소고기양을 적게 하고 멸치를 넣어 끓이면

국물이 깔끔하고 개운한데다 더 깊은 맛이 잘 우러나온다.

 

 

 

 

끓으면 고기의 불순물을 걷어내면서 계속 끓이면서 마늘 다진걸 넣고 또 끓인다.

 

 

 

 

국물이 약간 우러나왔다 싶으면 미역을 넣고 끓으면

국간장 한 숟가락 반 정도(양에 따라 달라질 수 있음)와 굵은소금을 넣고 간을 한다.

후추가루도 4번 정도 쳐 주고 이제부터 간은 무조건 굵은소금으로 한다.

국이나 찌개는 굵은소금으로 해야 국물이 시원하고 깔끔한 맛이 난다.

 

 

 

 

맑았던 국물이 약간 불투명해졌다면 거의 된거나 마찬가지다.

난 중간불에서 뚜껑 닫고 30분 정도 끓여줬다.

미역국의 깊은맛을 우려내는 비결은 멸치를 넣고 오래 푹~끓여내는 거다.

 

 

 

 

미역국 한 그릇만 제대로 끓여내면 다른 반찬이 별로 없어도 밥 한 그릇 문제없이 뚝딱이다.

 

 

 

 

 

꾸~~욱 눌러주시면 많은 도움이 됩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감기에 걸려 퇴근하고 온 신랑을 위한 입 맛 돌려준 저녁밥상

생활

 

 

아침부터 몸 상태가 좋지 않다고 하면서 잘 못 일어나는 신랑,

하루종일 몸이 안 좋았다면서 감기 걸린것 같다고 전화가 왔다.

감기 걸렸을땐 뭘 먹어야 좋지?

돼지고기가 좋다고는 하는데,,,, 제육볶음을 먹어 볼까? 하는 신랑,

 

제육볶음 만드는법=>클릭

그러더니 일찍 퇴근하고 왔다.

개인사업자라 별다른일 없으면 자기 맘대로 퇴근을 할 수가 있어서 요럴땐 좋다.

그래서 감기에 걸린 신랑을 위한 저녁메뉴는 제육볶음이 되었다.

국은 미네랄이 풍부한 미역국으로 하고 

 

미역국 만드는법=>클릭

고기엔 상추가 있어야 하니까 상추랑 비타민이 풍부한 아삭이고추를 준비했다.

아침부터 입 맛이 없었는데 입 맛이 돌아왔다면서 밥 한그릇을 뚝딱 비웠다.

 

 

 

 

 

꾸~~욱 눌러주시면 많은 도움이 됩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멸치다시마 미역국 맛있게 만드는법,미역국간단히끓이는법

만든음식/국,찌개

 

 미역국이라면 당연히 쇠고기나 조갯살, 홍합등을 넣어 끓이는게 일반적이다,

그런데 우리집 미역국은 멸치와 다시마 육수로만 끓인다.

남편은 깔끔하게 미역의 맛이 살아나서 좋다고 한다.

처음엔 남편이 멸치로 미역국을 끓여달라고했을 땐 솔직히 자신이 없어 끓이기 싫었다.

그런데 끓여보니 미역의 시원한 맛이 그대로 살아있고 정말 깔끔한 맛이 느껴진다.

 

일단 미역을 불려놓는다.

 

미역을 불리는 동안 다시마와 멸치를 넣고 국물이 우러나오게 끓인다.

 

육수가 되는 동안 미역을 깨끗이 씻어 놓는다. 

 

한 5~10분 정도 육수를 끓인다.

 

미역과 마늘 한 쪽을 넣고 끓인다. 

 

미역을 넣고 한 10분 정도 끓으면 간장과 소금과 후추로 간을 맞춘다.

미역이 더 우러나오게 더 끓여준다.

 

미역만 보이는 미역국이지만 미역의 시원한 맛이 그대로 우러나왔다.

 

 

 

아래의 하트 버튼을 눌러주셔서 잘 보고 간다는

표시를 해 주시면 감사합니다!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