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금의 쓰임새'에 해당되는 글 1건

소금의 가치와 유래

음식

 

인류가 처음으로 교환하기 시작했던 물건을 바로

소금과 부싯돌이었다.

아프리카에서는 소금이 돈처럼 쓰이기도 하고

로마 시대에는 관리나 군인에게 소금을 월급으로

주기도 했다.

이것은 모두 소금이 중요하고 귀한 물건이기 때문이다.

 

또 소금은 변하지 않는 맹세를 의미하기도 했다.

성경에 나오는 '소금의 계약'이라는 말은 변하지

않는 맹세라는 뜻이다.

독일 사람들은 소금을 옷 속에 넣어 두면 잡귀로부터

보호된다고 생각했다.

 

또 흐르는 물에 소금을 던져 넣으면 병을 씻어

내려보낸다고 믿었단다.

소금이 세균을 없애 주는 소독제나 방부제의 역할을

했기 때문에 생긴 풍습이었다.

 

요즘은 소금이 더 이상 귀한 물건이 아니다.

어디에서든 싼 값에 구할 수가 있다.

그래서인지 요즘 사람들은 지나치게 소금 성분을

많이 먹어서 여러 가지 질병의 원인이 되고

있어 문제다.

우리에게 꼭 필요한 소금이지만 너무 지나치게

섭취하면 몸에 좋지 않다.

 

 

 

 

아래의 하트 버튼을 눌러주셔서 잘 보고 간다는

표시를 해 주시면 감사합니다!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