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줌마 알바구하기'에 해당되는 글 1건

마흔여섯 주부의 아르바이트 구하기, 주부 알바 구하기, 나이가 많아 일하기 힘드네,,,

생활

 

 

내 나이 마흔여섯이다,

아들이 중학생이 되어 아들의 하교 시간이 늦어지다 보니 집에서 나의 시간이 아깝게 여겨지기에 놀지말고 알바를 해 볼까? 하는 마음에 알바몬과 알바천국을 들어갔다.

 

내가 사는 지역의 주위를 알아보니 몇 군데 나의 조건?과 맞는것 같아서 메모를 했다.

 

처음에 전화해서 간 곳은 병원 안에 있는 7일레븐이었다.

이력서와 주민등록등본을 가지고 면접을 보는데 자기네는 고객이 많아 진열 위주로 해야하기 때문에 남자를 구하고 싶다고 하기에 그런 일도 잘 할 수 있다고 자신있게 얘기하니 다른 면접자들과 약속이 있으니 연락을 해 준다고 한다.

그럼 성별에 남자를 구한다고 해 놓던가,,,,

그래서 쎄븐 일레븐은 안 됐고,,,ㅜㅜ

 

담은 약국에 면접을 보러 갔다.

연령제한 없구 시간도 맞는 것 같아서 이력서를 들고 저녁 7쯤 오라고 해서 면접을 보러 갔다.

나이가 많지만 관리를 잘 했다고 칭찬을 해주며 이력서를 보면서 이 정도는 약국일은 잘 할것 같다고 희망을 주기에 될 것 같은 기분에 연락을 기다렸는데 다음날 더 좋은 알바자리를 구해보라고 문자가 왔다ㅜㅜㅜ

 

그리고 다음은 gs25시로 면접을 보러 갔다.

여기도 연령이 제한이 없었다.

면접을 보는데 명절에도 나와야 한다는 말에도 나올 수 있다고 교육을 2,3일 받아야 하는데 알바비는 안 준다고 하기에 괜찮다고 했지만 여기서도 연락이 오지 않았다.

 

다음은 현대백화점 지하에서 마카롱을 판매하는 곳에 사장님이 안 계셔서 이력서만 놓고 연락이 오면 면접을 보기로 했다.

그런데 면접보라는 연락 조차도 오지 않았다.ㅜㅜㅜㅜㅜㅜ

 

 

 날 안써주는 이유가 뭐야?

생각해보니 나이가 문제인 것 같다,

 

 

그래서 커피 전문점의 경력으로 커피전문점에 이력서를 내기 위해 전화를 걸어 혹시 나이가 46인데 면접 보러가도 괜찮냐고 하니까 곤란하다고 한다.

헐~ 그럼 나이를 제한해 놓던가~

 

그다음은 코바코라는 돈가스 전문점에 이력서를 내기 위해 전화를 해서 나이를 얘기했더니 나이가 많아서 안 된다고 한다. 헐~~~~~~

 

 

나이 때문에 자신이 없어지고 자꾸 위축이 든다.

 

 

 

46살의 중년의 아줌마를 쓰고 싶지 않은 것이다. 하긴 내가 오너라도 젊은 사람을 쓰고 싶을거라는 생각에 그들을 이해하기로 했다.

 

 

 

 

아직까지는 늙었다고 생각하지 못했는데,,, 내가 이 사회에서 쓸모가 없어졌다라는 우울함이 밀려들었다.

젊은 아이들보다 일도 잘하고 힘도 좋고 그렇다고 내가 뚱뚱하지도 않는데,,

그리고 내 나이보다 난 4,5살 젊게 보기에 알바를 쉽게 구할 수 있다고 생각했는데,,

머리를 한 대 맞은 느낌이다.

 

 

아래의 하트 버튼을 눌러주셔서 잘 보고 간다는

표시를 해 주시면 감사합니다!

 

BlogIcon 나그네 2014.11.06 09:06 URL EDIT REPLY
식당쪽좀 알아보시기을 의외로 식당쭉이 쉽고 유리할수 있음
BlogIcon 행복한 초록개구리 2014.11.06 14:16 신고 URL EDIT REPLY
그래서 대학교 앞 식당에서 알바를 구했는데 한달반정도 일하고 있는데 손님이 없다고 짤려서 다시 놀게 되었어요ㅜㅜ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