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염증'에 해당되는 글 2건

항생제 남용/ 항생제 올바르게 먹는 방법

건강

 

 

항생제 남용하다가는 나중에 큰코다친다!

세균들은 항생제에 노출이되면 될수록 더 강해진다.

페니실린이 처음 등장했을 때만 해도(1941년) 대부분의 포도상구균들은 페니실린으로

죽일 수있었다.

하지만 지금은 포도상구균의 95%가 페니실린에 듣지 않아 

또 페니실린보다 강력한 항생제인 메티실린이 개발됐지만 이 항생제에도 

살아남은 황색포도상구균이 등장했다.

이후 메티실린보다 더 강한 밤코마이신이라는 항생제가 개발됐지만

1996년 일본에서 이 반코마이신에도 내성을 가진 이른바 '슈퍼 박테리아'가 등장했다.

이게 바로 조금 아프다고 무조건 항생제를 찾으면 안 되는 이유이다.

 

항생제의 화학 물질은 대개 세균이 세포벽을 만드는 걸 방해해서 세균을 죽인다.

그런데 이때 세균들 중 일부에서 돌연변이가 일어나

세균은 이 화학 물질을 없앨 수 있는 물질을 갖게된다.

그럼 돌연변이 세균은 이 항생제에 내성을 띠게 된다.

그런데 무서운건 세균은 빠른 번식 속도만큼 돌연변이 발생률도 높아서

내성을 가진 세균을 죽일 수있는 다른 항생제를 개발한다고 해도

금세 내성을 가진 또 다른 돌연변이 세균이 나타난다.

이런게 반복되면 웬만한 항생제로는 죽이기 힘든 슈퍼 박테리아가 탄생하게 된다.

 

항생제 올바르게 먹는 방법

염증이 일상생활에 지장을 줄 정도라면 항생제를 먹는 게 좋지만

남용은 피해야 한다,

특히 우리나라의 경우 단순 감기에도 병원에 가서 주사를 맞고 약을 먹어야 빨리

낫는다고 잘못 알고 있는 사람들이 많다.

이와달리 미국에서는 감기 증상을 보이는 환자가 찾아오면 그 증상이 세균 때문인지

아니면 바이러스 때문인지 먼저 조사한 후 바이러스로 인한 단순 감기라면

약 처방을 하지 않고 휴식을 권한다.

이때 주의할점은 항생제를 처방 받았다면 끝까지 먹어야 한다는 것!

그래야 몸속의 세균이 내성이 생길 틈을 주지 않고 전부 없앨 수있다.

 

 

아래의 하트 버튼을 눌러주셔서 잘 보고 간다는

표시를 해 주시면 감사합니다!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알레르기성비염의 증상, 비염에 도움되는 영양소

건강

 

 

알레르기성 비염 증상

두통, 가려움증, 충혈, 만성피로, 기억력, 집중력 저하,

특히 학생들은 뇌의 산소 공급 부족등으로 학습능력 장애를 초래할 수 있고

산만해 지며 성인 역시 정상적인 생활이 힘들 정도이다.

천식, 기관지염, 안면기형, 치아부정교합, 턱관절 통증, 눈,귀, 코, 인후, 목, 어깨

등의 통증을 유발한다.

 

1,알레르기성 비염은 면역세포의 이상으로 세균과 바이러스를 처리하지 못해

  코점막에 생기는 염증으로 축농증, 만성, 비염으로 발전 할 수가 있다.

2, 꽃가루, 먼지, 집먼지, 진드기, 공기의 오염, 온도의 변화, 추운날씨, 음주, 흡연,

    과로, 스트레스, 바이러스등에 의해 반응한다.

 

필요한 영양소

1, 종합 비타민:영양의 균형, 전신 상태의 호전 및 면역력을 증강 시킨다.

2, 비타민 C: 항 알레르기, 항 바이러스, 면역력을 증강 시킨다.

3, 비타민 B군: 알레르기 비염에 효과가 있다

4, 오메가 3: 알레르기를 일으키는 원인을 제거하고 항 알레르기 작용을 하여

                 알레르기성 비염을 방지 한다.

5, 칼슘 + 비타민 D: 코점막을 튼튼하게 하고 코감기, 비염에 효과가 있다.

6, 마늘분말 + 비타민 E: 강력한 살균 작용으로 코감기, 비염, 감기를 예방한다.

7, 감마리놀렌산: 겨울철에 감기를 달고 사는 사람, 아토피  피부염,비염등에

                        항 알레으기 작용을 하여 알레르기 체질에 효과적이다.

 

 

 

 

 

 

아래의 하트 버튼을 눌러주셔서 잘 보고 간다는

표시를 해 주시면 감사합니다!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