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적외선 기능 황토'에 해당되는 글 1건

황토의 기능과 황토의 효능

생활

황토의 흙은 성분과 색깔에 따라서

적토, 황토, 흑토, 백토 등 여러 가지로 나누어진다.

이 가운데 황토는 우리 몸의 생리 작용과 가장

잘 맞는다고 한다.

 

하지만 황토라고 해서 다 똑같지는 않다.

햇볕을 받는 방향과 시간에 의해 그 약효가

달라진다.

방향으로는 동쪽이나 서쪽에서 100년 이상 직각으로

햇볕을 쬔 것이라야 약효가 있다고 한다.

또 햇볕을 받는 시기에 따라 구분하면

토함산 부근의 황토는 백 년 황토라고 하고

지리산의 흙은 천 년 황토,

가락국 왕국터에 있는 흙은 이천 년 황토라고 부른다.

 

황토 벽돌을 만들고 흙벽을 치는 등 집을 만들 때

쓰이는 황토는 백년 황토면 충분하다.

하지만 황토수를 만들 때 쓰이는 황토는 천년 이상의

황토일 때만 효과가 있다고 한다.

 

그 이유는 오래 된 황토일 수록 원적외선을 많이

포함하고 있기 때문이다.

태양광선은 방사선, X선, 자외선, 가시광선, 적외선,

마이크로 광선으로 이루어져 있다.

원적외선은 이 중에서 적외선에 속하는 광선이다.

 

원적외선은 사람 몸에 해로운 독을 없애주고

곰팡이나 세균을 없애 준다.

이 원적외선은 대부분 땅에 저장되고 아주

적은 양은 식물이 자라는 데 쓰인다.

따라서 햇볕을 오래 받은 황토는 원적외선을

많이 가지고 있을 것이고

이런 황토만이 약효를 발휘할 수 있는 것이다.

 

또 황토에는 음이온이라는 것도 들어 있는데

음이온은 사람의 몸을 늙게 하는 물질을

없애주는 역할을 한다.

그리고 황토에는 엄청난 수의 이로운 미생물들도

살고 있다,

 

황토집은 우리 나라의 기후에 가장 잘 맞는 집이라고

할 수 있다.

우리 나라는 여름과 겨울이 모두 있어서 더위와

추위를 모두 막을 수 있어야 하는데

그것이 바로 황토집이다.

황토집은 겨울에는 따뜻하고 여름에는 시원하다.

 

또 황토집은 습기를 자동으로 조절할 수 있다.

습기 찬 여름에는 흙벽이 습기를 빨아들였다가

건조한 겨울에는 내보내 준다.

그리고 창문을 열지 않아도 흙벽은 자동으로

환기를 시켜 준다.

흙 속의 보이지 않는 작은 구멍들을 통해서

공기가 드나들기 때문이다.

 

이렇게 살던 흙집은 소용이 없어지면 그저 다시

땅으로 돌아가기 때문에 쓰레기로 인한

환경 오염은 걱정할 필요도 없다.

 

 

 

아래의 하트 버튼을 눌러주셔서 잘 보고 간다는

표시를 해 주시면 감사합니다!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