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철김치'에 해당되는 글 1건

총각김치담았어요~ 알타리김치 아삭하고 맛있게 담그는법

만든음식/밑반찬

 

무우가 들어간 총각김치나 깍뚜기, 동치미를 좋아하는 신랑을 위해

깍뚜기를 담을까? 했는데 총각김치를 담으라는 신랑의 말에

총각김치를 담기로 했다.

요즘은 무우가 뭘 해도 맛있는 철이니까,,,

 

 

 

 

알타리를 무우가 작은걸 골라서 한 단만 사왔다.

김치가 익으면 안 먹는 신랑인데

그냥 김치는 찌개나 국을 끓이면 되지만 총각김치는 익으면 찌개나 국을 끓이기가

별로라서 많이 익기 전 까지 먹을 양만 해야한다.

 

 

 

 

 

갓을 넣을까 하다가 한 단 담는데 갓을 사면 남기에 쪽파를 넣기로 했다.

알타리와 쪽파를 다듬기 전에 찹쌀풀을 만들어놨다.

 

 

 

 

알타리는 다듬는게 꽤 귀찮다.

한 단과 쪽파 조금 다듬는데 시간이 꽤 걸렸다.

다듬은 알타리를 깨끗이 씻었다.

 

 

 

 

절일때 무우쪽을 밑으로 깔고 무우 위주로 굵은소금을 뿌려준 후에

 

 

 

 

잎사귀 쪽은 윗쪽에다 절여줬다.

30분 후에 뒤적거려 준 후에 30분 더 절여줬다.

그래야 무우의 아삭함이 살아있다.

 

 

 

 

생새우는 물로 한 번 헹궈서 쓸 만큼만 남기고 냉동실에 얼려놨다.

다음 김치 담을때 넣기 위해서,,,

 

 

 

 

절인 알타리를 3번 씻어 물기를 빼 줬다.

 

 

 

 

총각김치 양념으로는

생새우 4숟가락 정도, 새우젓1숟가락 조금 넘게, 멸치액젓 5숟가락, 마늘다진것,

생강다진것. 설탕 대신 배를 다져서 넣고 고추가루와 소금 약간을 넣고 섞어준다,

 

 

 

 

섞다보니 찹쌀풀 넣는걸 깜박해서 찹쌀풀을 넣어줬다.

 

 

 

 

 

 

 

 

어머니를 닮아 입이 짧은 신랑을 위해 담은 총각김치!

먹을 총각김치는 2~3시간 내 놨다가 냉장고에 넣어놨다.

통에 담은건 늦게 익으라고 담자마자 냉장고에 바로 넣었다.

 

 

 

 

 

 

꾸~~욱 눌러주시면 많은 도움이 됩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BlogIcon 행복지키기 2016.12.05 20:14 신고 URL EDIT REPLY
ㅋㅋㅋ 맛있어보여요.. 울 신랑두 좋아하는데..ㅋㅋ 저는 김치를 잘 못담가서 ㅠㅠ
담에 저도 한번 만들어볼께요..^^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