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도나무'에 해당되는 글 1건

악마의선물이라하는 포도주의 전해오는 재미있는 이야기

음식

 

 

 

 

한 농부가 들에 포도 씨앗을 심고 있었다.

마침 그곳을 지나가던 악마가 호기심 어린 얼굴로 다가오더니

농부가 뿌리고 있던 작고 딱딱한 씨앗을 가리키며 물었다.

'처음 보는 씨앗인데 대체 무슨 씨앗이야?'

농부는 잠시 일손을 멈추고 말했다.

'이 씨앗을 심으면 포도라는 열매가 열려, 그 열매를 따서

즙을 만들어 마시면 얼마나 맛있다구, 너도 그걸 맞보면

반할걸?'

악마는 포도 열매의 즙을 만드는 데 자기도 좀 끼여달라고 말하며

어디론다 급히 사라졌다.

얼마 뒤 악마는 양과 사자와 돼지와 원숭이를 잡아와서 

죽인 뒤 그 피를 포도밭에 뿌렸다.

포도나무는 무럭무럭 자라 어느 새 포도 열매가 탐스럽게

열렸다.

농부는 포도를 따서 깨끗이 씻은 뒤 즙을 냈다.

그리고는 컵에 포도 즙을 가득 따라 마셨다.

그런데 냄새와 향기가 좋아 두 잔 석 잔 계속해서 마셨다.

한 잔을 마셨을 때 농부는 양처럼 순했지만 다시 한 잔을

마시자 사자처럼 무섭게 화를 냈다.

다시 또 한 잔을 마시자 농부의 행동은 돼지처럼 지저분해졌다.

그리고 나중에는 완전히 취해서 원숭이처럼 날뛰면서 

추한 꼴로 춤추며 노래를 불렀다.

바로 농부가 마셨던 포도 열매의 즙이 우리가 알고 있는 

포도주이다.

악마가 양, 사자, 돼지, 원숭이의 피를 포도밭에 거름으로

주었기 때문에 지금도 사람들이 술에 취하면 짐승처럼

된다는 말이 전해진다,  

 

 

 

 

 

아래의 하트 버튼을 눌러주셔서 잘 보고 간다는

표시를 해 주시면 감사합니다!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