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부노화현상 막는법'에 해당되는 글 1건

젊은피부 유지하는법, 피부노화를 막는법,

뷰티/미용

 

 

 

피부는 나이를 먹어가면서 노화 현상이 일어나 탄력을 잃고 주름이 생기기 시작한다.

이러한 노화 현상은 스물다섯 살 무렵부터 시작되므로 이때 피부 손질에 정성을 들여야

건강한 피부를 유지할 수 있다.

 

한국인의 경우에는 생후 1년까지 주근깨나 기미, 뾰루지, 혹 등을 볼 수 없지만

외국 영화에 나오는 아역을 보면 주근깨가 많이 눈에 띈다.

그렇게 많지는 않지만 한국인에게서 주근깨가 눈에 띄는 때는 초등학교부터라고 한다.

 

그러나 스무 살 정도가 되었을 때 몸에 주근깨, 기미, 혹 같은 색소성모반(피부 색소 즉 멜라닌의

 생성으로 일정 부위의 피부색이 갈색, 흑색, 갈청색, 녹색으로 되는 현상)이 전혀없는 사람은 백 명 중 한 사람 정도에 불과하다.

색소성모반은 멜라닌 색소가 침착된 현상으로 자외선의 영향을 크게 받는데 이는 나이가 들면서

늘어나게 된다.

 

기미를 예방하려면 야채, 과일 등을 충분히 섭취해야 한다.

반면 피부가 햇볕에 민감해지도록 만드는 인공감미료, 방부제, 색소제 등과 항생물질은 피하는

것이 좋다,

그리고 자외선을 직접 쏘이지 않도록 맨얼굴로 외출하지 말고 메이크업은 아니어도 최소한

자외선 차단 크림을 발라야 한다.

 

주근깨가 생기는 원인은 정확히 알려지지 않았지만 햇볕을 많이 받으면 점점 검어진다.

주근깨가 더욱 짙어지지 않도록 하려면 외출 전에 메이크업을 하거나 자외선 차단 크림을

발라 햇볕으로부터 피부를 보호해야 한다.

 

피부의 노화 현상은 보통 작은 주름살이 눈에 띄는 순간부터 시작된다.

세상에 태어나면 어린시절, 청년시절, 신혼시절, 중년 및 노년시절을 겪게 되는데 그때마다

피부의 성질도 변한다.

따라서 시기에 맞게 적절히 피부를 손질해야 지속적으로 부드러운 피부를 유지할 수 있다.

 

 

 

 

 

아래의 하트 버튼을 눌러주셔서 잘 보고 간다는

표시를 해 주시면 감사합니다!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