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끼식사'에 해당되는 글 2건

은은한 마늘향이 살아있는 초간단 한끼식사 베이컨마늘볶음밥

만든음식/한그릇요리

 

 

저녁에 약속이 있어서 아들의 밥을 뭘로 준비해줄까? 생각하다가

냉장고에 베이컨이 있는게 생각이나서 베이컨마늘 볶음밥을 해 준다고 하니 아들도 좋다고 한다.

베이컨마늘볶음밥은 만들기도 엄청 쉽기도 하고 재료도 정말 초간단하다.

그래서 종종 해 먹는 볶음밥 중의 하나이다.

특히 냉장고에 변변한 재료가 없을때 딱 좋은 볶음밥이다. 

 

 

 

재료는 제목과 같이 베이컨과 마늘만 들어간다.

 

 

 

후라이팬에 먼저 베이컨을 볶아준다.

 

 

 

베이컨에서 맛있는 기름이 나오는데 집에 있는 베이컨이 기름끼가 별로 없어서

기름을 다시 넣고 마늘과 함께 볶아서 마늘의 향을 충분히 내주는데 마늘이 익을 때 까지 볶아주면 된다. 

 

 

 

마늘이 익으면 볶아낸 베이컨을 다시 넣고 살짝 볶아준다.

 

 

 

밥을 넣고 소금을 두 세꼬집을 넣고 후추를 넣고 밥을 볶아준다.

 

 

 

 

 

 

 

파슬리 가루가 있다면 파슬리 가루를 넣어 주면 맛있는 베이컨마늘볶음밥이 완성된다.

요렇게 요리라고 할 수 없을 정도로 간단한  한그릇으로 간편하게 한끼를 뚝딱 해결할 수가 있다는게 ,,,

마늘의 향이 은은하면서 짭쪼롬한 베이컨이 입 맛을 확~ 땡겨주는게 색깔처럼 이쁜맛 그 자체다.

 

 

 

 

꾸~~욱 눌러주시면 많은 도움이 됩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아이를 사로잡는 까르뽀나라떡볶이 만드는법,

만든음식/간식

 

 

아들이 방학이 되면 꼭 해 먹는 메뉴 중 한 가지가 까르뽀나라떡볶이다.

까르뽀나라 떡볶이는 한끼식사대용으로 아주 좋은 간식이자 점심식사로도 아주 훌륭한

점심메뉴이다.

꼭 점심뿐만 아니라 저녁에 먹어도 좋은 하루 한끼 식사 거리가 된다.

 

 

 

 

 

까르뽀나라 떡볶이 혹은 크림떡볶이는 크림파스타 하는 방법과 똑같다.

마늘을 채 썰어서 기름에 볶아준다.

 

 

 

 

마늘이 볶아졌다면 채 썰은 양파를 넣어 볶아준다.

 

 

 

 

오징어도 넣어 볶아준다.

일반적으로는 베이컨을 넣지만 베이컨 보다 오징어가 더 감칠맛이 좋다.

냉동실을 뒤져 보니 오징어 다리만 있어서 넣었다.

오징어가 살짝 익으면,,,

 

 

 

 

우유를 넣고

 

 

 

 

떡을 넣어주는데 떡볶이 떡을 넣는 것 보다 떡국떡을 넣는게 훨~씬 맛있다.

떡국떡을 넣으면 떡국떡에 간이 더 잘이 배여 까르뽀나라의 소스를 더 잘 느낄수가 있다.

 

 

 

소스가 끓으면 체다슬라이스 치즈 한 장을 넣어주고

 

 

 

 

피자치즈도 한 주먹 넣어 준다.

그리고 걸쭉해질 때 까지 떡이 들러 붙지않게 저어 가면서 끓여준다.

 

 

 

 

까르뽀나라 소스의 고소하고 부드러움이 입 안에서 녹는다 싶으면

떡국떡의 쫄깃함이 입 속을 재미있게 해 준다.

 

 

 

 

크림 떡볶이는 마치 퐁듀 같은 느낌으로 고급지게 맛있다.

아들도 너무 맛있어요를 먹을 때 마다 외친다.

아이들 방학이라 뭐 먹일까 고민중이라면 고민하지 말고 까르뽀나라 떡볶이를 강력추천한다.

 

 

 

 

 

꾸~~욱 눌러주시면 많은 도움이 됩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