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전초밥 스시락'에 해당되는 글 1건

빙글빙글 부천북부역 스시락 무한리필 회전초밥집/초밥맛있는집

파는음식

 

오늘은 신랑 생일이다.

어디로 갈까 하다가 부천북부역에 있는 스시락으로 정했다.

신랑의 술 친구도 한 명 불러 신랑의 기분도 좋아지게 하고,,

아들과 나는 둘이서 재미있게 맛있는 얘기하면서 먹었다.

 

여기 스시락은 무제한으로 먹으면 런치로는 13900원이고

저녁은 16900원이다.

그리고 자신이 조금만 먹는다고 생각해서 무제한이 싫으면

접시당 1500원을 받는다.

우리일행은 무제한을 하려다가 신랑하고 신랑친구가 배는 안

고프고 술을 먹는다고 해서 접시로 먹기로 했다.

일행은 무제한이면 무제한으로 접시당으로면 접시당으로

통일을 해야 한다고 해서 우리도 무지하게 고민을 했다. 

 

가게 안은 그다지 넓지 않았지만 4명 테이블이 4개 정도이고 나머지는

회전 앞의 테이블이다.

우리는 4명이 앉을 수 있는 테이블이 없어 회전 앞에 테이블에

앉았다.

다행히도 우리는 들어가서 화장실 갔다오니 자리가 생겨서

기다리지는 않았지만 우리가 먹고 있을때도 다 먹었을때도

줄을 서서 기다리고 있는 사람들이 있었다.

 

아들과 내가 좋아하는 광어뱃살~

두툼해서인지 두 개가 아닌 한 개가 나왔다.

정말 고소한 맛이 입안에서 녹는다.

오늘은 접시당으로 계산하기 때문에 요 맛있는걸 몇 개 못 먹었다.

다음에 올 때는 무제한으로 먹어서 많이 많이 주문해 먹어야겠다.

 

내가 좋아하는 요개,,,,뭐더라? 

조개종류인데 쫄깃한게 아주 맛있다.

 

먹으면서 돌아가는 스시들을 구경하는 재미도 쏠쏠하다.

 

닭날개를 좋아하는 아들,,

약간 매콤하지만 맛있다고 한다.

 

문어도 있다.

 

보기에도 화려한 초밥,,,

아들이 너무 재미있다고 신났다.

 

계란말이, 일명 다마고야끼,

요건 약간 달짝지근해서 금방 느끼하게 만들어 별로 당기지 않는다.

 

 

 

오징어는 보기에는 윤기가 있어 보이지만 보기보다 싱싱함이

덜해서인지 맛이 그저그랬다.

 

아들이 좋아하는 타코야끼!

그런데 포장마차에서 파는 맛과는 달라서 별로라고 한다.

 

내가 좋아하는 연어~

살살 입안에서 녹는 맛이 아주 맛있다.

 

아들이 좋아하는 우동도 시켰다.

우동은 4000원, 무제한이라도 따로 돈을 내야 한다.

국물이 맛있다는 아들의 말~

 

요건 아들건데 뭐였더라~

사진에는 담지 못했지만 아들은 이것말고도 오리훈제가 맛있다고 한다.

 

아들 새우튀김도 먹고 싶다고 해서 시켰다.

무제한일 경우라도 5000원을 따로 내야한다.

새우 다섯마리가 나왔는데 바삭한게 맛있다.

 

광어도 먹고,,,

신랑은 숭어도 있다면서 먹어보더니 숭어는 초밥으로는 별로라고 한다.

 

 내가 좋아하는 장어초밥이다.

그런데 여기는 장어초밥에 발린 소스의 맛이 별로이다.

 

아까의 연어와는 달른 연어초밥이다.

 

된장국도 나왔다.

 

내가 너무너무 좋아하는 조개관자초밥이다.

여기의 조개관자는 맛있었다.

 

스시락의 초밥은 대체적으로 회가 작다.

그래서 무제한으로 먹는게 더 나은 것 같다.

우리아들 15접시 먹었다.

더 먹을 수 있었는데 우동과 새우튀김을 먹어서

15개밖에 못 먹었다고 한다.

 

내가 먹은 접시는 12개,

무제한이었다면 더 먹었을텐데,, 오늘은 많이 참았다.

신랑과 신랑친구는 청아 2병과 9접시를 먹었다.

그래서 토탈 71400원이 나왔다.

무제한에서는 역시 무제한으로 먹는게 더 나은 것 같다.

다음엔 무제한으로 좋아하는거 많이 먹어야겠다.

 

 

 

 

 

 

 

 

아래의 하트 버튼을 눌러주셔서 잘 보고 간다는

표시를 해 주시면 감사합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부천시 원미구 심곡2동 | 스시락
도움말 Daum 지도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